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
본문

건강소식 상세정보
제목 자활과 협업으로 만드는 사회적경제 한마당!
제공처 보건복지부 등록일 2019-07-23
출처링크 http://
첨부파일

 - 제2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 개최 -




☞ ‘사회적경제’란 구성원 간 협력 연대 자조를 바탕으로 재화 용역의 생산 및 판매를
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민간의 모든 경제적 활동으로, 대표적인 사회적경제
조직으로는 자활기업, 마을기업, (예비)사회적기업, (사회적)협동조합이 있다.




□ 보건복지부(장관 박능후)는 관계부처, 대전광역시, 사회적경제조직이 공동주최* 하는

   “제2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”를 7.5(금) 14:00 대전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.
   * 기획재정부, 행정안전부, 보건복지부, 고용노동부, 중소벤처기업부 등 17개 부처
   ** 한국사회적경제연대회의, 전국협동조합협의회, 한국협동조합협의회, 한국마을기업중앙협회,

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, 한국자활기업협회 등 6개 기관

 

□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범부처 차원의 사회적경제 박람회를 개최함으로써,

정부의 사회적경제 정책에 대한 국민과 지역의 인식 제고 및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서 마련되었다.


□ 이 날 개막식에는 경제부총리, 보건복지부 장관 등 관련부처 장·차관, 대전광역시장 등 자치단체장과,

기업, 공공기관, 종교계, 시민 사회 대표 등 8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.

○ 문화예술 분야 사회적경제기업의 개막(오프닝) 공연을 시작으로 사회적경제 유공자 포상,

   사회적 경제를 통한 사회적 가치창출 우수사례* 발표, 사회적경제 활성화 응원 퍼포먼스 등

다채로운 행사가 펼쳐진다.

* (복지부) 신세계티비쇼핑-굿윌스토어(사회적기업) 연계를 통한 중증장애인 일자리 창출 사례 및

GS리테일-자활기업간 연계를 통한 자활기업의 경영지원 및 일자리 창출 사례


□ 특히, 사회적경제 유공자 포상과 관련해서는 보건복지분야의 사회적 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한

‘㈜초록건설 손병완 대표이사’가 국민포장을, ‘㈜다우환경’과 ‘부산돌봄사회서비스센터’가

대통령 표창을 수상한다.
○ ‘영월군 돌봄사회서비스센터’, ‘충북주거복지센터’, ‘㈜싸리비’는 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다.


□ 개막식 행사 외에도 각 부처 및 사회적경제조직 당사자들의 학술대회, 포럼, 체험행사 등

사회적경제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 부대행사가 마련되었다.

○ 행사 첫 날인 5일에는 1부 부대행사로 ‘사회복지분야 사회적경제 유공자 포상 전수식’, 및

‘모빌리티 뱅크 사회적가치 나눔행사’가 진행된다.

- 이어서 2부에는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보건복지분야 사회적경제 발전 방안 논의를 위한

‘사회서비스 분야 사회적경제 활성화 포럼*’이 개최된다.

* (일시 및 장소) 7.5(금) 15:30∼18:00, 대전컨벤션센터 1층 (107호)

○ 둘째 날에는 한국자활기업협회 주관으로 자활기업의 성장과 취약계층 일자리 확대 방안을 모색하는

자리가 마련된다.

- 자활기업의 공공정책 참여 현황과 사례를 공유하고 향후 자활기업의 미래를

고민해 보는 ‘공공정책 연계 자활기업 성장전략 포럼*’을 개최한다.
* (일시 및 장소) 7.6(토) 13:30∼15:00, 대전컨벤션센터 1층 (103호)

○ 이외 에도 먹거리 체험, 음료시음, 목공체험 등 자활기업을 포함한 보건복지분야

사회적경제조직들이 생산한 제품들을 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 등도 준비된다.


□ 이 날 개막식을 참관한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전시회장을 돌아보면서

“사회적경제가 시장 또는 공공의 자원만으로 해결하기 곤란한 사회적 문제를

풀어내는 하나의 대안이 될 수 있을 것”이라고 전했다.
○ 특히, “사회적경제 활성화는 포용성장을 위한 핵심전략이자 고용-복지-성장의 황금삼각형 구현 방안으로,

보건복지형 사회적경제조직을 활성화하여 사회서비스 및 복지분야, 보건의료분야 등에서도
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
한다“고 밝혔다.


□ 이와 관련하여 보건복지부에서는 사회서비스 분야의 사회적경제 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

「사회서비스분야 사회적경제 육성지원 시범사업」을 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추진 중이다.


본문종료